Daily Archives: May 4, 2022

Uncategorized
김용수 신임 회장

“이제는 우리 뷰티업계를 위해서도 어떤 일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하고 있 어요. 우선 2세들의 모임을 주선해 보고 싶습니다. 이제…

긍정의생각으로
어머니날에 부치는 사.모.곡

육십을바라보는막내동생은술만좀마시면내게국제전화를한다.누 나!엄니같은우리누나엄마가보고싶어요.엄니같은누나가보고잡 아?엄마가보고잡아?라며나더러어쩌란말이야!라고호통을쳐보지 만 내 마음도 짠~해진다. 막내는 3살 때에 아버지를 여의었다. 말도 다 배우지 못하여 자기표현 도제대로못할때이다.어딜가든형들의꽁무니만쫄래쫄래따라다 니며형들이하는행동을따라했다.그형들위에내가서있다.어머니 는…

1 2 3